와이번스뉴스 Wyverns News

SK와이번스의 뉴스와 소식을 가장 빠르고 정확하게 전해드립니다.

HOME 오른쪽 화살표 MEDIA 오른쪽 화살표 와이번스 뉴스

WYVERNS NEWS

SK와이번스의 뉴스와 소식을 가장 빠르고 정확하게 전해드립니다.

와이번스 뉴스 본문
전지훈련지에서 설 맞이 윷놀이 실시
등록일 2019.02.07 조회 289

 

SK와이번스, 전지훈련지에서 설 맞이 윷놀이 실시

 

-코칭스태프, 선수, 프런트가 18개팀으로 나뉘어 명절맞이 윷놀이 진행

-전통적인 윷놀이 방식이 아닌 팀전 4:4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

-손혁 코치, 나주환, 김재현, 문승원 선수로 구성된 3조가 우승 차지

 

SK 와이번스(대표이사 류준열, 이하 SK) 선수단이 5(이하 현지시간) 스프링캠프를 진행하고 있는 미국 플로리다 베로비치에서 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날을 맞아 윷놀이를 즐겼다.

 

이날 선수단은 오전 훈련을 마치고 점심 식사를 한 뒤 락커룸에 모여 코칭스태프, 선수, 프런트가 18개팀(팀당 각 4)으로 나뉘어 윷놀이를 즐겼다. 윷놀이는 시간을 절약하기 위해 전통적인 방식이 아닌 상대팀 선수보다 더욱 높은 윷패를 던진 선수가 승리하는 팀전 4:4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됐다.

 

18개팀은 각각 상대팀들과 치열한 접전을 치뤘으며 그 결과 손혁 코치, 나주환, 김재현, 문승원 선수로 구성된 3조와 김무관 코치, 산체스, 노수광, 이현석 선수가 있는 5조가 최종 결승전에서 만나 한판 승부를 펼쳤다.

 

외국인 선수인 산체스를 포함해 5조가 분전했지만, 짜임새 있는 선발진을 갖춘 3조가 문승원, 김재현 두 선수만으로 결승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손혁 코치는 “모처럼 명절을 맞아 윷놀이를 하게 됐는데 우승까지 하게 되니 한 해의 시작이 좋다. 선수들을 믿고 선발 로테이션만 짰을 뿐인데 결승전까지 윷을 한번도 던지지 않고 우승했다. 특히 문승원 1선발 카드가 잘 통했다. 승원이가 작년에 승운이 없었는데 올해는 운도 따를 것 같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한편, SK 선수들은 윷놀이를 마친 후 저녁 식사로 떡국을 먹으며 미국에서도 명절 분위기를 만끽했다.                                                                         

 

“끝”

 


 

와이번스 뉴스 리스트
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
19004 트레이 힐만 前 SK 와이번스 감독, 캠프지 방문 2019.02.08 532
19003 퓨처스팀, 일본 가고시마현에서 스프링캠프 실시 2019.02.07 261
19002 전지훈련지에서 설 맞이 윷놀이 실시 2019.02.07 289
19001 김광현, 첫 불펜 피칭 실시 2019.02.07 235
19000 산체스•다익손, 첫 불펜 피칭 실시 2019.02.07 230
18999 이재원, 2019시즌 주장 연임 2019.02.07 77
18998 ‘2019 어린이회원’ 모집 2019.01.31 767
18997 이재원, 인천고에 4년간 1억 2천만원 기부 2019.01.30 333

목록